알림/예산

컨텐츠프린트인쇄 - 새창
보도자료/해명 내용 상세보기로 제목,담당부서,등록일,조회수,첨부파일을 보여줍니다.
제목 도봉구, ‘나로 채우는 그림에세이 쓰기’ 프로그램 운영
담당부서 문화체육과 등록일 2020.07.06
조회수 132
첨부파일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학마을도서관이 오늘 7월부터 11월까지 ‘나로 채우는 그림에세이 쓰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해 5월 구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에서 주관하는 2020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길 위의 인문학’은 지역의 도서관을 거점으로 독서·토론·탐방 등을 연계한 인문학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주민의 문화 수요 충족 및 삶의 가치관에 대한 긍정적인 변화를 촉진하기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나로 채우는 그림에세이 쓰기‘는 자신의 이야기를 ’쓰고, 그리고, 책으로 출간‘하는 일련의 과정을 통해 자신의 마음을 들여다보고 내면의 힘을 키워 보다 더 성장할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으로, 총 4개의 파트로 구성된다.

 

먼저, 글쓰기에 앞서 자신의 마음을 들여다보는 시간을 위해 심리 치유 에세이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를 집필한 정여울 작가가 ‘나를 돌보는 법’이라는 주제로 7월 7일 특강에 나선다.

 

이어 7월 14일부터 9월 1일까지 매주 화요일마다 <인생은 단짠단짠>을 집필한 심혜진 작가가 ‘내가 채우는 글쓰기’를 진행한다.

 

글쓰기가 마무리 되면 9월 3일부터 9월 29일까지 매주 화·목요일에 <마음에도 근육이 붙나 봐요>를 쓰고 그린 일러스트레이터 겸 작가 AM327(김민지)에게 ‘내가 채우는 그림에세이’라는 주제로 자신의 글이 그림으로 이미지화 되는 그리기 과정을 함께 한다.

 

이어 10월 17일과 24일에는 도봉구 내 지역 작가이자 1인 출판사 <꾸미> 대표인 이지은 작가에게 교열?교정 및 편집 과정을 듣고 책을 완성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11월 7일에는 심혜진 작가와 모든 참여자가 함께하는 출간기념회를 열어 작품 소개 및 소감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며 프로그램을 마무리한다.

 

코로나19 감염증의 수도권 확산 방지를 위해 도서관 휴관이 연장됨에 따라 휴관 기간 동안 해당 프로그램은 비대면 온라인 수업으로 진행 된다. 추후 개관 상황에 따라 도서관에서 오프라인 수업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자신의 일상이 글이 되고 글쓰기가 일상인 삶이 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는 프로그램으로 인문학적 글쓰기를 통한 자아 성찰 및 성장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관련문의 : 학마을도서관 070-4470-4954

 

 

 

 

 


도봉구, ‘나로 채우는 그림에세이 쓰기’ 프로그램 운영 이전글 다음글 보기 테이블 입니다.
이전글도봉구, 임산부 536명에게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지원
다음글도봉구, 장애인식개선 공모전 개최...7월 31일까지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1유형 :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담당부서

  • 자료담당부서

    홍보전산과 백지혜

  • TEL

    2654

  • 최종수정일

    2020-07-06

홈페이지 정보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페이지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의견남기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