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예산

컨텐츠프린트인쇄 - 새창
보도자료/해명 내용 상세보기로 제목,담당부서,등록일,조회수,첨부파일을 보여줍니다.
제목 도봉구, 마을극장 흰고무신 ‘수안(遂安) 연극제’ 가져
담당부서 문화체육과 등록일 2019.11.26
조회수 134
첨부파일 (사진-도봉)도봉구 수안연극제 ‘창동초안학교-반쪽이’ 공연.JPG (4 MB)  (사진-도봉)도봉구 수안연극제 ‘극단 함께-개미와 베짱이’ 공연.JPG (5 MB) 


주민연극단과 전문연극단이 함께 어울려 이어가는 계훈제 선생님의 정신


도봉구, 마을극장 흰고무신 ‘수안(遂安) 연극제’ 가져

 


 ○ 11월22일~23일 마을극장 흰고무신에서 주민+전문극단 릴레이 연극제


  - 계훈제 선생의 본관 ‘수안’을 연극제 제목으로 해 선생의 정신을 이어가


  -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4팀의 마을극단, 지역 전문연극단 2팀이 함께 어우러진 공연


 ○ 지역 주민들의 연극공연 문화 참여 및 활성화 위해 매년 진행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지난 11월 22일부터 23일까지 2일간 도봉문화예술지원센터 주관으로 마을극장 흰고무신에서 ‘수안(遂安)연극제’를 개최했다.

 

‘수안 연극제’는 계훈제 선생의 본관 ‘수안(遂安)’을 연극제의 제목으로 해 선생의 소박했던 일상의 삶과, 굳은 의지로 민주화에 앞장섰던 선생의 정신을 이어가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수안 연극제’는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마을극단과 전문극단이 함께 릴레이 연극을 펼치면서 주민들의 다양한 시선을 연극이라는 새로운 장르의 문화로 풀어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됐다.

 

이번 연극제에는 △마을극장 흰고무신의 마을극단 ‘산우’ △창동종합사회복지관의 ‘창동초안학교’ △방학3동 극단 ‘함께’ △공연창작센터 극단 ‘마음을 춤추다’ 4팀의 마을극단과 도봉구 지역에 거주하는 전문연극단 △극단 ‘더늠’ △ ‘이헌재 앤 컴퍼니’ 2팀이 참여해 모두 총 6팀이 참여했다.

 

11월 22일 진행된 1일차에서는 △마을극단 ‘산우’에서 마련한 자신의 진정한 삶을 찾아가는 주인공의 모습을 그려낸 ‘소풍가는 길’과 △극단 ‘더늠’에서 준비한 4.19 혁명 격동의 현장을 그려낸 ‘마음을 춤추다’, △공연창작센터의 ‘신콩쥐팥쥐전’ 공연이 진행됐다.

 

둘째날인 11월 23일에는 △창동종합사회복지관 ‘창동초안학교’ 어르신들이 준비한 ‘반쪽’, △극단 ‘함께’의 ‘개미와 베짱이’ 공연을 선보였으며, △극단 ‘이헌재 앤 컴퍼니’에서는 계훈제 선생님의 행보를 생각해 볼 수 있는 연극을 선보였다.

 

구는 이번 ‘수안 연극제’를 통해 지역의 전문 연극인들에게는 공연무대를 제공하고, 지역 주민들에게는 연극이라는 익숙하지 않은 문화장르를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를 통해 지역에서 연극공연이 활성화 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이번에 처음으로 진행하는 ‘수안 연극제’의 주민들의 친근감 있는 공연과 전문 극단의 완성도 있는 공연이 한 곳에서 어우러지며 도봉구의 새로운 연극공연문화를 만들어 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봉구는 ‘수안 연극제’에 참여를 원하는 지역 마을극단과 지역 전문연극단의 요구를 수합해 내년에도 행사를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도봉구, 마을극장 흰고무신 ‘수안(遂安) 연극제’ 가져 이전글 다음글 보기 테이블 입니다.
이전글도봉구 ‘제20회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개최
다음글도봉구 ‘2019 선한 이웃들의 축제’ 개최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1유형 :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담당부서

  • 자료담당부서

    홍보전산과 백지혜

  • TEL

    2654

  • 최종수정일

    2019-11-26

홈페이지 정보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페이지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의견남기기 바로가기